부인님의 따끈따끈한 새 책

부인님이 집필에 참여한 두 권의 책이 출판됐습니다.

  

«과학, 인문으로 탐구하다»는 부인님이 정원, 신유정 선생님과 함께 쓴 책입니다.
9월에 출판됐는데요. 얼마전 문화체육관광부 추천도서에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과학자의 연애»는 바로 11월 20일 출간된 책인데요.
부인님은 마리 퀴리 파트를 집필했습니다.

교정 볼 때 옆에서 봤는데 꽤 재미 있었습니다.
힌트를 조금만 드리자면 마리 퀴리의 남자는 총 세 명이 등장합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