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감, 소화불량, 출간, 인라인

지난 주 하임이는 독감 판정을 받아 일주일 동안 유치원에 가지 못했습니다. 저도 수요일부터 열이 올라서 병원 신세를 졌습니다. 아마 저도 독감이었던 것 같습니다. 다행히 하임이는 완치 의견서를 받아 어제부터 유치원에 등교하기 시작했고, 저도 일요일부터 컨디션이 좋아졌습니다.

그런데 저는 일요일 저녁으로 치킨을 맛있게 먹은 직후부터 어지럼증이 일어 또 다시 힘들게 한 주를 시작했습니다. 이유를 잘 몰라 살짝 겁이 나기도 했었는데, 이내 소화불량으로 인한 것으로 결론이 났습니다. 다만 체기가 없어지질 않아 기운을 차리지 못했습니다. 오늘은 학교 가는 전철에서 잠시 세상이 노래지는 경험도 했고요. 다행히 지금은 모두 멀쩡해진 것 같습니다.

지난 주 목요일에는 제가 번역한 <코페르니쿠스 혁명> 10권이 집으로 배달되어 왔습니다. 오랜 기간 노력한 책이 출간되어 기분이 좋아야 했지만, 몸 때문인지 아니면 책에 대한 아쉬움 때문인지 별로 기분이 나질 않았는데요. 어쨌든 출간 소식을 여기에도 적어야겠지요. 책은 각종 인터넷 서점에서 구입할 수 있습니다.^^

 

IMG_0759.JPG

 

일요일에는 오랜만에 나름 화창한 날이 되어서 아이들과 집앞 꽁이길에서 인라인을 타고 놀았습니다.

 

 

하늘이에게도 하임이의 스케이트를 신겨 봤는데 무척 즐거워하며 걷더군요. 넘어져도 즐거워 하고요. 하늘이에게도 보호 장구를 사줘야겠어요.

 

 

 

4 thoughts on “독감, 소화불량, 출간, 인라인

    1. 댓글 남긴 것도 모르고 있었네. 땡큐~
      예상대로 표지 디자인은 지식을만드는지식 자연과학선집 공통^^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