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_4990

공룡과 함께 한 하늘이의 성장

하늘이는 공룡을 너무 사랑한다. 책도 공룡책이나 동물책만 보고, DVD나 VOD도 공룡이나 동물 다큐만 찾아 본다. 작년에는 공룡책 외에 다른 동화도 읽혀보려고 아이와 씨름을 하기도 했으나, 올해 들어서는 그런 일에 힘을 빼지 않기로 했다. 이제는 하늘이의 공룡 사랑을 인정하고, 여러 활동에 공룡을 적극 활용했다. 그래서 하늘이는 한글도 공룡으로 배우고, 그림 그리기도 공룡으로 연습하고 있다.

공룡과 함께 했던 하늘이의 성장을 기억하기 위해, 지난 1년 동안 하늘이가 그렸던 공룡 그림들을 시간순으로 정리해 보았다.

 


 

2017년, 5살 하늘이는 아예 그림을 잘 안 그렸다. 5살 시절 하임이는 동그라미 속에 눈코입을 찍어서 사람 얼굴을 그렸었던 것에 비해, 하늘이는 그림에 아무런 관심이 없었다. 그러던 하늘이가 어느 날인가 공룡을 따라 그리기 시작했다.

IMG_6937.JPG
스테고사우루스와 브라키오사우루스? (2017.5.30)
IMG_7407.JPG
목과 다리는 선으로 그려요 (2017.6.4)
IMG_9536.JPG
하늘이가 만든 람베오사우루스 (2017.7.13)

2018년, 6살이 되자 그동안 선으로 묘사되던 공룡의 다리와 목이 굵어지기 시작했다.

IMG_2990.JPG
브라키오 다리가 굵어졌어요 (2018.2.22)
IMG_3468.JPG
브라키오와 안킬로 (2018.3.4)
IMG_3470.JPG
다양한 공룡들 (2018.3.4)

이제 하늘이는 종이를 접어 공룡책을 만들기도 했다. 이제 하늘이는 그림에 공룡의 이름을 적기 시작했다.

IMG_4756.JPG
하늘이의 공룡책
IMG_4757.JPG
카르노타우루스와 아르젠티노사우루스 (2018.4.16)
IMG_7354.JPG
리우플레우오돈 (2018.6.14)

이번에 그린 공룡책의 공룡들에게는 나름의 애칭을 붙여 주었다. 이구아노돈에게는 “이고”라는 이름을, 테리지노사우루스에게는 “태리”라는 귀여운 이름을 붙여 주었다.

IMG_7466.JPG
공룡책 (2018.6.23)
IMG_7467.JPG
이구아노돈 (2018.6.23)
IMG_7468.JPG
테리지노사우루스 (2018.6.23)
IMG_7469.JPG
무타부라사우루스? (2018.6.23)

클레이로도 공룡을 만들고, 종이 앞뒷면 한 가득 다양한 공룡을 그렸으며, 모자에도 공룡을 그려 넣었다.

IMG_7679.JPG
클레이로 만든 공룡 (2017.6.30)
IMG_7685.JPG
다양한 공룡들 앞면 (2018.6.30)
IMG_7687_앞면 그림 삭제.jpg
다양한 공룡들 뒷면 (2018.6.30)
IMG_7739.JPG
모자에 그린 공룡들 (2018.7.3)

2018년 7월, 하늘이는 자신의 연습장에 공룡 연작을 그리기 시작하여, 하나씩 번호와 이름을 붙여가며 32개의 작품을 완성했다. 중간 이후부터 지쳤는지 이름을 안 붙이거나 대충 그린 그림도 있지만, 대부분은 최선을 다했다.

IMG_7823.JPG
하늘이의 공룡 연작 1,2,3 (2018.7.10)
IMG_7824.JPG
하늘이의 공룡 연작 4,5,6
IMG_7825.JPG
하늘이의 공룡 연작 7,8,9
IMG_7826.JPG
하늘이의 공룡 연작 10,11,12
IMG_7827.JPG
하늘이의 공룡 연작 13,14,15
IMG_7828.JPG
하늘이의 공룡 연작, 16,17,18
IMG_7829.JPG
하늘이의 공룡 연작 19,20,21
IMG_7830.JPG
하늘이의 공룡 연작 22,23
IMG_7831.JPG
하늘이의 공룡 연작 24,25,26
IMG_7832.JPG
하늘이의 공룡 연작 27,28,29 (이제는 좀 지친 듯)
IMG_7833.JPG
하늘이의 공룡 연작 30,31,32

 

하늘이에게 이런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도와준 다양한 공룡들에게 고마움을 전한다.

마지막 보너스, 하늘이의 최근 사진!

IMG_8034.JPG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