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말한 적 없나요

눈이 무척 따뜻하다고
내가 말한 적 없나요
웃는 얼굴이 참 좋다고
내가 말한 적 없나요

맨날 라면만 사가시냐며
걱정해 주던 그날에
모든게 시작됐다고
내가 말한 적 없나요 음흠..

나 농담도 서툴고
운동도 잘 못해요
나이가 어린것도 아니죠
가진건 솔직히 아무것도 없지만
그대만은 가득해요

괜찮을까요 음흠…

당신맘 알고 있다고
내게 말할순 없나요
어떻게 모르느겠냐고
내게 말할 수 없나요

맨날 똑 같은 라면을 사고
아무말 없이 떠나도
첨부터 좋아했다고
내게 말할 수 없나요

나 이리도 둔하고 말주변도 없어요
그대에 앞에서면 더해요
밤새워 되낸 말

끝내하지 못하고
오늘도 돌아서요
바본가봐요

나 이리도 둔하고 말주변도 없어요
그대에 앞에서면 더해요

밤새워 되낸 말
끝내하지 못하고
오늘도 돌아서요
바본가봐요

그대 좋아합니다
지켜봅니다
나란 사람 기억하나요
바보같지만 답답하지만
손을 잡고 얘기 할래요
(그댈)좋아합니다
(그댈)지켜봅니다
(그대 혹시라도)나란 사람 기억하나요

바보같지만 (정말)답답하지만
(언제까지 그댈)손을 잡고 얘기 할….

———————-

용기가 없어 고백도 못하면서 오히려 상대방이 몰라준다고 투정부리는 모습이 귀여운…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