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572_1272568152760082_8238300677855143485_n

콩톡

2018년 1월 현재 콩톡은 정상적인 서비스가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듯합니다. 남아 있는 콩캐시를 인출하거나 상품권으로 교환할 수 있으리라는 희망이 거의 사라져, 저는 결국 콩톡 앱을 지워 버렸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아래의 광고성 포스팅을 지우는 게 좋지 않을까 고민했으나, 그건 왠지 도리가 아닌 것 같아 지우지 않기로 결정했습니다.

참고로 아래 포스팅에 등장한 제 형은 콩톡의 핵심 개발자로서 참여했었으나, 약 1년 반 전(2016년 가을)에 회사를 그만 두었습니다. 그래도 저는 형이 만든 앱이라 생각하며 정을 붙이며 오랫동안 써왔는데, 이런 상황까지 오게 되어 무척 안타깝네요. 하루 빨리 콩톡 측의 책임있는 대응이 나오기를 바랍니다.


 

제가 잘 아는(?) 친형이 ‘콩톡(CONG)‘이라는 메신저 앱을 출시했습니다. 친구와 대화를 나누면 대화창에 작은 광고가 뜨는 메신저로, “카톡+캐시 슬라이드”라고 보면 되는데요. 광고가 뜨는 대신에 돈을 벌 수 있습니다. 현재는 가입만 해도 500캐시를 지급한다고 합니다.

아래의 링크를 따라 앱을 깔아보시기 바랍니다.^^

톡만해도 캐시가 적립되는 메신저, CONG에서 만나요!

추천인코드: W6CLGEM4
https://bnc.lt/m/WTdBtLGxUs

가입할 때 위의 추천인코드를 입력하면 저에게도 500캐시가 적립됩니다(-.-;)(;-.-). 그럼 아무쪼록~~

Read More

모기장 샀어요

모기장 샀어요 by zolaist
모기장 샀어요, a photo by zolaist on Flickr.

이번 여름은 너무 더워서 모기도 별로 없다는데, 그 얼마 있지도 않은 모기들이 하임이를 너무 좋아하는 거 있죠? 툭하면 얼굴 물고… 지난번엔 눈 위를 물어서 마치 누구한테 맞은 것처럼 눈이 팅팅 부은 거예요.

홈매트도 별 소용이 없고, 하임이가 물파스 바르는 것도 무지 싫어하고.. 그래서 큰 맘 먹고 간이 모기장을 샀어요. 혹시 하임이가 모기장 답답해하고 싫어하면 어쩌나 걱정했는데, 무지 좋아하는 거 있죠?

하임이가 모기장 너무 좋아해서 낮잠 잘 때도 모기장 펴달라고 한답니다. 이제 모기에도 안 물리네요^^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