뺀드뺀드 짠짠 2집

오늘 ‘살림 어울림’에서 뺀짠 2집을 3000원 주고 샀다.

정식 제목은
서울대 밴드 컴필레이션
밴드 밴드 짠짠 2
노란 상자의 태엽

앨범 사서는 공대노래패 동아리방에서 노래를 들었는데

이기타의 두 곡 ‘미토콘드리아’와 ‘포크레인’
뭐랄까.. 이런걸 아방가르드하다고 하는건가… -_-;

사베아즈의 ‘그녀의 소파’가 꽤 맘에 든다.
델리스파이스 분위기가 나는 것 같은데.. 맞는건가?

펑키 블루의 ‘October Fest’는
기분을 편하게 만들어주는 것 같아 좋군..
C major 로 연주했더군.. 후후..
절대음감~~ 이 아니라..
동아리방에 있는 키보드로 조금 따라 쳐봤음.. 헤헤

후훗..

뺀짠 2집 빨리들 사시오~~

– 펑키블루 팬클럽 총무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