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의 철학적 이해 : 2014년 1학기

ZoLAist's WikiNote
이동: 둘러보기, 검색

강의목표 및 개요

이 수업에서는 과학의 본성에 대해 묻고 답하는 훈련을 한다. 과학은 다른 지식과 어떻게 구별되는가? 과학을 연구하는 특별한 방법이 있는가? 과학에서 이론 선택의 기준은 무엇이 되어야 하는가? 현미경이나 망원경을 통해 보는 것도 관찰이라 할 수 있는가? 온도계의 눈금이 온도를 나타낸다는 것을 어떻게 알 수 있는가? 또한 현미경을 통한 관찰 결과나 온도계를 통한 측정 결과를 납득시키기 위해 과학자는 어떤 근거를 제시할 수 있는가? 이러한 물음들에 대해 이미 여러 철학자들이 다양한 답을 내놓았고, 이 수업에서 우리는 그들의 답을 비판적으로 검토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이러한 과학철학적 이해를 바탕으로 비전문가로서 과학적 증거를 평가하는 방법을 익힐 것이다.

시험 및 평가

중간고사 : 30%, 과제물 : 20%, 기말고사 : 40%, 출석 : 10%

주별 강의내용

1주. 비전위크 휴강

2주. 검증할 수 없는 것은 지식이 아니다 : 논리실증주의의 형성과 검증주의 (+오리엔테이션)

3주. 가설은 마음대로 세워도 좋다 : 가설연역주의와 입증주의

4주. 반증할 수 없는 이론은 과학이 아니다 : 포퍼의 반증주의와 구획의 문제

5주. 패러다임은 시험받지 않는다 : 쿤의 패러다임 개념과 정상과학

6주. 과학적 지식은 누적되지 않는다 : 쿤의 과학혁명과 패러다임 선택

7주. 과학 연구의 실제 모습

  • 영화 Naturally Obsessed (2009) 시청

8주. 중간고사

9주. 예측의 성공은 특별한 가치를 지닌다? : 예측주의 vs. 설명주의

10주. 온도계의 정확성은 어떻게 알 수 있는가? : 측정의 문제와 온도의 발명

11주. 현미경으로 보는 것도 보는 것인가? : 과학적 실재론

12주. 과학은 남성중심적인가? : 사회적 가치의 문제와 여성주의적 과학철학

13주. 일반인도 이론적 가설의 증거를 평가할 수 있을까? : 이론적 가설의 평가 프로그램

14주. 일반인도 인과적 가설의 증거를 평가할 수 있을까? : 인과적 가설의 평가

15주. 기말시험

과제물

추후 공지